bar_progress

중기부, 소상공인 지원 위한 ‘구독경제 추진방안’ 발표

최종수정 2021.08.05 11:00 기사입력 2021.08.05 11:00

댓글쓰기

농수산품·전통시장·골목상권 등 소상공인 3000명 지원

중기부, 소상공인 지원 위한 ‘구독경제 추진방안’ 발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정부가 소상공인의 정기결제·정기배송 도입 지원에 나선다.


5일 중소벤처기업부는 제42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2022년까지 3000명의 소상공인이 구독경제로 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소상공인 구독경제 추진방안’을 발표했다.

일정 금액을 지불하고 정기적으로 제품 또는 서비스를 사용하는 구독경제는 시장의 확장성에도 불구하고 운영에 필요한 판매 플랫폼, 물류, 상품 구성 등 기반 구축이 어려워 소상공인의 진입이 더딘 분야였다.


중기부는 소상공인도 구독경제에 손쉽게 참여하고, 직접 운영할 수 있도록 진입장벽을 낮추는 데 초점을 두고 지원책을 마련했다.


먼저 구독경제 참여를 희망하지만 방법을 모르는 소상공인을 위해 민간기업과 함께 구독경제를 손쉽게 운영해 볼 수 있는 모델을 발굴했다. 직관적 안내를 위해 ▲밀키트 구독 ▲가치소비 ▲골목상권 선결제 ▲직접 운영 등 4가지 모델을 제시하고, 참여 소상공인에게 민간몰 입점부터 판매, 배송 등 전 과정을 지원한다.


또한 구독 서비스 제공에 필수 요소인 판매 플랫폼(자사몰), 물류(풀필먼트), 상품구성을 지원하기 위해 바우처 방식의 지원사업을 신설해 소상공인의 활발한 진입을 유도한다. 기타 운영 과정에서 필요한 전담 인력, 배송 차량 등 기타 지원사항도 메뉴판 식으로 제공해 초기 비용 부담을 덜어주는 등 소상공인의 구독 경제화 마중물 역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이 밖에도 구독상품이 소비자의 선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제품 자체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사업도 연계할 예정이다. 이는 공동 브랜드 개발, 커뮤니티 광고, 고객만족 지원센터 도입 등 소비자 신뢰 확보 노력과 기존 온라인 교육을 개편해 소상공인 구독경제 교육을 신설하는 등 디지털 역량강화 사업으로 지원 할 예정이다.


권칠승 중기부 장관은 “이번 지원대책은 소상공인도 구독경제에 손쉽게 진입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추기 위한 것으로 구독경제는 정기 판로가 확보되어 안정적인 사업 운영이 가능한 이점이 있다”며 “이번 지원을 통해 많은 소상공인분들이 경기변동에도 흔들리지 않는 강한 소상공인으로 거듭나시길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쌍수 했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