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동가구 비율 23.3%…아동 3%는 다문화 가정

최종수정 2021.08.02 14:46 기사입력 2021.08.02 14: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세희 기자]아동이 있는 가구의 비율이 매년 하락하면서 4가구 중 1가구꼴도 안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일 통계청의 '아동가구 통계 등록부'에 따르면 2019년 기준 만 18세 미만 아동이 있는 가구(아동가구)의 비율은 전체 2088만1000가구 가운데 487만3000가구로 23.3%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동가구 비율은 2015년 27.9%였으나 2016년 26.9%, 2017년 25.8%, 2018년 24.6% 등으로 매년 떨어지고 있다.


아동가구 가운데 아동이 1명인 가구의 비중은 2015년 49.4%에서 2019년 50.8%로 확대됐다. 같은 기간 아동이 2명인 가구의 비중은 43.1%에서 41.7%로 축소됐다. 3명인 가구의 비중은 6.9%로 똑같았고, 4명 이상인 가구의 비중은 0.7%에서 0.6%로 소폭 축소됐다.


부모 중 한 명 이상이 외국인이거나 귀화자인 다문화 부모의 아동 수는 23만7000명으로 전체 아동의 3.0%를 차지했다. 다문화 부모 아동 비율은 2015년 2.1%, 2016년 2.5%, 2017년 2.6%, 2018년 2.8%에서 더 늘었다.

부모가 함께 양육하는 아동은 687만5000명(87.9%), 부모 중 한 명만 같이 사는 아동은 61만2000명(7.8%)이었다. 부모와 살지 않고 친척과 함께 살거나 시설 등에 사는 아동은 33만7000명(4.3%)으로 집계됐다.


2015년과 2019년을 비교하면 양부모 양육 아동은 88.2%에서 87.9%로 줄었고, 한부모 양육 아동도 8.2%에서 7.8%로 감소했다. 부모 미양육 아동은 3.7%에서 4.3%로 늘었다.


한편 아동가구 통계등록부는 기존 가구주 중심이 아닌 아동을 기준으로 부모와 가구원 정보를 연계하고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이달부터 통계데이터를 통해 제공된다. 이번 통계등록부에는 2015년부터 2019년까지의 가족 변화 및 현재 양육 부모의 고용 상황 등이 반영됐다.


장세희 기자 jangsa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