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송파구, 전국 최초 CCTV통합관제센터 '스마트 출입·통제시스템' 개발

최종수정 2021.08.01 09:30 기사입력 2021.08.01 09:30

댓글쓰기

철저한 출입 관리, 자료유출 방지 등 보안강화 기대

송파구, 전국 최초 CCTV통합관제센터 '스마트 출입·통제시스템' 개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개인영상 정보가 많은 CCTV통합관제센터의 철저한 보안관리를 위해 ‘스마트 출입·통제시스템’을 전국 최초로 개발했다.


송파구 CCTV통합관제센터는 지역내 설치된 2854대의 CCTV영상을 통합해 관리하는 곳으로 24시간 운영된다. 송파경찰서 상황실 영상자료와 연계돼 범죄예방, 방역, 시설 유지보수 등에 활용되기 때문에 관계 기관에서 월평균 약 300명이 방문한다.

이에 구는 개인영상 정보가 많은 CCTV통합관제센터의 철저한 출입 관리와 자료 유출 등 보안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스마트 출입·통제시스템’을 개발해 지난달 27일부터 운영하고 있다.


개발에는 ㈜윈투스시스템이 함께 했다.


이에 따라 송파구 CCTV통합관제센터 방문자는 그동안 수기로 작성하던 개인신상 정보와 방문목적, 보안서약서 등을 시스템 키오스크에 작성하면 된다.

이후 관제요원은 관련 내용을 확인, 영상열람이 가능한 PC를 지정한다. 방문일시 및 자료열람 내용 등을 기록, 보다 효과적이고 강화된 정보 관리가 가능하다.


구는 또한 코로나19 상황 속에 방문자가 비대면으로 업무를 처리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발열체크까지 키오스크를 통해 할 수 있어 감염병 예방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 밖에도, 구는 지난해 12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방범취약 지역을 해소할 수 있는 ‘CCTV업무 종합관리시스템’을 개발, 특허출원했다.


해당 시스템을 활용해 올 7월 CCTV 신규 설치 장소 12개소, CCTV 모니터링 집중지역 18개소를 선정하는 등 방범사각지대 해소에 힘쓰고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송파형 ‘스마트 출입·통제시스템’을 통한 철저한 보안 관리로 구민들의 소중한 개인정보를 보호, 나아가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시대흐름에 맞는 스마트한 행정을 구현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