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방통위, SNS·포털 대상 디지털성범죄물 유통방지 교육 실시

최종수정 2021.07.25 15:54 기사입력 2021.07.25 15:54

댓글쓰기

매출 10억 이상 또는 일평균이용자 10만명 이상
커뮤니티·인터넷개인방송 기업도 대상

방통위, SNS·포털 대상 디지털성범죄물 유통방지 교육 실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방송통신위원회는 국내외 주요 인터넷사업자의 불법촬영물등 유통방지 책임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비대면 교육을 오는 26일부터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매출액 10억 이상 또는 일평균이용자 10만명 이상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커뮤니티·인터넷개인방송·검색포털 기업들이 대상이다.

지난해 전기통신사업법과 정보통신망법 개정으로 인터넷사업자의 디지털성범죄물에 대한 삭제·유통방지 의무가 강화되면서 웹하드사업자와 일정 규모 이상의 부가통신사업자(사전조치의무사업자)의 경우 불법촬영물등 유통방지 책임자를 지정하고 매년 2시간 이상 법정 교육을 받아야 한다.


이번 교육에서는 사전조치의무사업자의 주요 관심사인 불법촬영물등 유통방지를 위한 기술적·관리적 조치의 세부사항 등이 안내되며, 해외사업자의 교육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영문 교육영상도 별도로 제작될 예정이다.


김재철 방통위 이용자정책국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기술적·관리적 조치의 세부사항과 함께, 방통위 심의?의결 사례, 신고·삭제 요청서 처리절차, 투명성보고서 작성방법, 관련 법령 등 사전조치의무사업자가 알아야 할 필수적인 내용을 안내함으로써 디지털성범죄물 유통을 예방하는데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쌍수 했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