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도쿄올림픽 관람객 축소에 관람권 91만장 취소·환불

최종수정 2021.06.24 13:13 기사입력 2021.06.24 13:13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도쿄올림픽 관람객을 축소하기로 하면서 관람권 수십만 장이 환불처리 절차를 밟을 것으로 보인다.


24일 아사히신문에 따르면 도쿄 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판매 완료된 올림픽 관람권 중 유효 티켓의 수를 축소하기 위한 재추첨 결과를 내달 6일 오전 공식판매사이트에 공표한다고 밝혔다.

관람권 재추첨 대상 종목은 육상, 야구, 축구, 골프, 근대5종, 럭비, 소프트볼, 서핑, 개·폐회식 등 합계 97개 세션으로 이 중 91만 장이 효력을 상실하게 된다.


관람권은 최초에 약 448만 장이 판매됐다. 하지만 대회를 1년 연기하면서 환불이나 취소가 이어져 현재 363만 장이 유효한데 여기서 91만 장을 더 줄여 272만 장으로 축소한다.


조직위는 추첨에서 탈락한 관람권을 환불할 방침이다.

일본 정부와 조직위 등은 도쿄올림픽 때 경기장 정원의 50%, 최대 1만 명까지 관람객을 수용하기로 결정했으며 코로나19 감염 확산 속도가 빨라져 긴급사태 등이 발효되면 무관중 경기로 전환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라서는 관람권 수를 축소하는 절차가 다시 진행될 가능성이 있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오른 미모 공개 '무쌍 미녀' 김연아, 쌍꺼풀 점점 짙어져…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