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시, 코로나19 일시 폐쇄 어린이집 가정 마음건강 챙긴다

최종수정 2021.06.24 13:11 기사입력 2021.06.24 13:11

댓글쓰기

서울시 ‘가정양육상담 특화사업’ 코로나19로 일시 폐쇄된 어린이집 우선 지원
은평, 동작, 용산구 선정…3000여 가정 양육태도 검사, 6500여명 아동발달 검사

서울시, 코로나19 일시 폐쇄 어린이집 가정 마음건강 챙긴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서울시는 전국 최초로 코로나19 감염자 발생으로 일시 폐쇄된 어린이집 재원 가정을 우선 선정해, 코로나19로 지친 어린이집 가정의 우울감 감소 등 마음 건강을 지원한다.


24일 서울시는 코로나 시기 영유아의 안전하고 건강한 양육지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것을 반영해 서울시가 그동안 일부 자치구 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 소규모로 진행하던 ‘가정양육지원 사업’을 코로나19 시대에 맞추어 ‘가정양육상담 특화사업’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올해 서울시가 처음으로 시행하는 ‘가정양육상담 특화사업’에는 은평구, 동작구, 용산구가 참여해 자치구 특색에 맞는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해당 자치구에서는 관내 코로나19 감염자 발생으로 일시 폐쇄된 어린이집 가정을 포함한 3000여 가정의 양육태도 검사와 6500여명의 아동의 발달 검사를 실시하고, 연계된 상담 및 치료지원까지 실시한다.


강희은 서울시 보육담당관은 "이번 가정양육상담 특화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일시 폐쇄 어린이집 재원 가정의 양육 시간이 늘어날 수 밖에 없는 상황에서 가정 내 스트레스를 줄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며 "조기 개입이 필요한 영유아를 선별하고, 언어 치료 등 지속적인 치료 지원을 통해 정상 발달이 가능하도록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