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열에 강한 유산균, 분유·이유식에 타도 '生生'… 일동제약 '비오비타'

최종수정 2021.06.18 12:38 기사입력 2021.06.18 12:38

댓글쓰기

일동제약 '비오비타 시리즈' (사진제공=일동제약)

일동제약 '비오비타 시리즈' (사진제공=일동제약)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유아용 정장제로 오랜 기간 인기를 끌어온 '비오비타'가 온 가족 장 건강을 위한 낙산균·유산균 제품으로 변신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비오비타는 일동제약이 1959년 처음으로 국내 기술을 통한 개발에 성공한 유산균 정장제다. 일동제약은 기존 비오비타의 정체성과 특장점을 살리면서 온 가족이 섭취할 수 있는 장 건강용 제품으로 비오비타를 새단장했다. 새로운 비오비타 시리즈는 아기용 '비오비타 배배'와 유아부터 성인까지 모두 섭취할 수 있는 '비오비타 패밀리' 2종으로 구성됐다.

비오비타 시리즈에는 낙산균, 유산균 등과 같은 유익균은 물론 유익균의 먹이가 되는 프리바이오틱스를 비롯해 비타민, 엽산, 아연, 초유 성분 등이 골고루 함유됐다. 특히 일동제약이 독자 개발한 비오비타 낙산균은 자체 보호막을 통해 인위적 가공 없이도 장까지 안전하게 도달하고, 산소가 없는 장 내에서도 정착·증식해 제 기능을 발휘한다. 또 섭씨 90도의 열에도 생존율이 높은 등 열에 강해 분유나 이유식에 함께 타먹일 수도 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기존 비오비타의 브랜드 파워, 제품력에 더해 성분 및 균주 보강, 제품 세분화 등을 통해 한층 더 업그레이드했다"며 "핵심 원료인 낙산균의 효용성과 함께 비오비타 시리즈를 알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