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엘리베이터에 붙은 격한 쪽지들…천차만별 아파트 세대갈등

최종수정 2021.06.16 13:11 기사입력 2021.06.15 11:15

댓글쓰기

흡연·소음 아파트 세대 갈등
공개비난·협박글까지 확대
'안인득 사건' 떠올라 불안
이웃 저격글 형사처벌 가능

경기 안산시 단원구의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 붙은 쪽지. 누군가 자신의 집 현관에 비속어를 담은 쪽지를 남겼다며, 당사자의 사과를 요구하는 내용이다.

경기 안산시 단원구의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 붙은 쪽지. 누군가 자신의 집 현관에 비속어를 담은 쪽지를 남겼다며, 당사자의 사과를 요구하는 내용이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병돈 기자] "우리 집에 ‘개새X’ 없거든요? 당장 와서 사과하세요."


경기 안산시 단원구의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 최근 의문의 쪽지가 연달아 붙었다. 누군가 자신의 집 현관문에 비속어를 잔뜩 담은 협박문을 붙이고 갔다며 사과를 요구하는 내용이다. 당초 주민들은 애완동물 소음으로 빚어진 통상적인 세대 간 갈등으로 생각했다. 시간이 흐르면 분위기가 달라졌다.

다음 날 또 다시 비슷한 내용의 쪽지가 붙었다. 이번에는 다른 층의 주민이 같은 피해를 당했다며 사과를 요구한 것. 불특정 다수의 여러 세대가 유사한 피해를 입었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아파트는 술렁였다. 경남 진주에서 일어난 아파트 방화·흉기 난동 사건이 떠올라서다.


2019년 4월 진주의 한 아파트에서 자신의 집에 불을 지른 뒤 칼 2자루를 가지고 집 밖으로 나와 비상계단에서 화재로 대피하는 아파트 주민과 관리사무소 직원에게 흉기를 휘둘러 5명의 주민을 살해하고 17명을 부상시킨 이른바 ‘안인득 사건’이다. 아파트 입주민 A씨(34)는 "층간 소음이라면 개별적으로 해결할 수도 있는데 여러 층에 같은 내용의 쪽지가 붙었다고 하니 정신이상자의 소행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고 불안해했다.

인천 서구의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 붙은 쪽지. 실내 흡연 때문에 고통받고 있다는 내용에 다른 입주민들도 동조하는 메모를 연달아 남겼다.

인천 서구의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 붙은 쪽지. 실내 흡연 때문에 고통받고 있다는 내용에 다른 입주민들도 동조하는 메모를 연달아 남겼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흡연이나 층간소음으로 인한 충돌은 대표적인 아파트 세대 간 갈등이다. 과거에는 인터폰이나 관리사무소를 통해 개별적으로 갈등을 해결하려는 시도가 많았지만, 최근에는 공개적으로 비난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


인천 서구의 한 아파트는 각 동 엘리베이터마다 실내 흡연을 비난하는 쪽지가 자주 붙여지고, 이에 동조하는 주민들의 답변도 연이어 달린다. 이 아파트는 금연 아파트 지정까지 검토할 정도로 실내 흡연 문제가 심각한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웃을 ‘저격’하는 글을 아파트 게시판이나 엘리베이터에 게시하면 형사처벌 대상이 될 수도 있다. 지난 3월 층간소음 문제로 갈등을 빚던 윗층 이웃을 모욕하는 글을 아파트 게시판 등에 써 붙인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60대가 벌금 50만원을 선고받기도 했다.


그는 "망치 두드리는 정신병자 행동을 해서 경찰을 불러 대화를 시도했으나 문도 안 열고 고함만 지르는 괴상한 집은 OOO호입니다"는 등의 글을 써 붙인 것으로 조사됐다. 법원은 "‘정신병자 행동’, ‘몰상식한 세대’ 등 공연히 피해자를 모욕한 혐의가 인정된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유병돈 기자 tamond@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