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주호영 "아쉽지만 후회 없어…정권교체 위해 하나 돼야"

최종수정 2021.06.11 14:14 기사입력 2021.06.11 14:14

댓글쓰기

주호영 국민의힘 의원 /윤동주 기자 doso7@

주호영 국민의힘 의원 /윤동주 기자 doso7@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국민의힘 당권에 도전했던 주호영 의원이 "많은 아쉬움이 있지만 후회가 남지는 않는다"며 낙선인사를 전했다.


주 의원은 11일 페이스북을 통해 "국민 여러분께서 선택하신 변화의 바람과 변화의 요구를 저도 마음 깊이 받아 안아 가겠다"며 "국민의힘은 변화를 선도하는 새로운 정당, 미래세대와 함께 가는 젊은 정당으로, 역사의 변화를 선도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주 의원은 "이번 전당대회를 통해 정권교체의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혹시라도 전당대회동안 쌓였던 앙금을 털고 모두가 힘을 합쳐야 할 것"이라며 "대선 승리, 정권교체라는 대의를 향해 하나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준석 신임 당대표를 향해 그는 "새 지도부의 성공을 진심으로 바라고 기원한다"고 말했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쌍수 했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