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식사 하러 외출했다가 화장실서 '출산'...병원 이송

최종수정 2021.05.18 18:54 기사입력 2021.05.18 18:54

댓글쓰기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아시아경제DB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아시아경제DB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소영 기자] 인천 한 음식점 화장실에서 아기를 낳은 30대 임산부가 출동한 119구급대원들의 도움으로 병원으로 옮겨졌다.


18일 인천 남동소방서에 따르면 17일 낮 12시 38분께 인천시 남동구 한 음식점에서 "양수가 터졌다. 도와달라"는 시민 신고가 접수됐다.

구급대원들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임산부 A씨(30)는 화장실에서 남자 아기를 갓 출산한 상태였다.


아기는 울지 않고 있다가 구급대원들이 신체에 자극을 주자 울음을 터트리며 호흡을 시작했다.


구급대원들은 응급처치한 산모와 아기를 급히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으며,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A씨의 출산예정일은 6월2일이며, 초산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가족과 함께 식사를 하러 외출했다가 출산했다.


소방 관계자는 "A씨는 당일 오전 9시경 진통이 있어 병원 진료를 받았으나 예정일까지 보름가량 남아 있어서 가진통 진단을 받고 음식점을 찾은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김소영 기자 sozero81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