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환경+보건' 빅데이터 체계 구축키로…환경성질환 발생 감시에 활용

최종수정 2021.05.11 14:00 기사입력 2021.05.11 14:00

댓글쓰기

'환경+보건' 빅데이터 체계 구축키로…환경성질환 발생 감시에 활용
썝蹂몃낫湲 븘씠肄

[세종=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환경부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환경과 건강보험 분야의 각종 자료(데이터)를 연계해 '환경보건 빅데이터'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전국민 건강정보 자료에 지역단위 환경정보를 연계해 환경보건 빅데이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또 구축되는 환경보건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공동연구를 추진해 국가·지역의 환경성질환 발생 예측 등 이상징후를 파악하는 환경보건 및 환경성질환 디지털 감시체계도 만든다. 아울러 환경보건 빅데이터를 ▲환경유해인자와 건강영향 상관성분석, △환경성질환 현황 ▲환경보건 상태 평가 등다각도로 분석해 환경보건정책의 목표 설정 및 효과 평가에 활용할 예정이다.


박용규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관은 "국민 건강보호를 위해 환경과 건강 분야의 공공 자료의 활용을 강화하기 위해 양기관이 힘을 합쳤다"며 "향후 구축되는 환경보건 빅데이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환경보건 감시체계 및 환경보건안정망을 구축하고 사전예방적 국민 건강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