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내 최초' 대한항공, 자체 개발 수하물 일치 시스템 도입

최종수정 2021.04.29 10:05 기사입력 2021.04.29 10:05

댓글쓰기

'국내 최초' 대한항공, 자체 개발 수하물 일치 시스템 도입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대한항공 은 다음달 1일부터 국내선 및 국제선 전 노선에서 승객이 수하물을 부치면 스마트폰 앱으로 항공기 탑재 여부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수하물 탑재 안내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대한항공을 이용하는 고객은 자신이 이용하는 항공기에 위탁 수하물이 정상 탑재되는 순간 '고객님의 수하물 KE123456은 제주행(CJU) KE1211편에 탑재완료 되었습니다'와 같은 안내 서비스를 받게 된다.

안내 서비스는 대한항공 모바일 앱 '대한항공 My'의 '알림함' 또는 '수하물 조회'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스카이패스 회원인 경우 앱 설정에서 푸시 알림에 동의를 할 경우 자동으로 안내 서비스를 수신한다.


이 서비스는 대한항공이 자체 개발한 '수하물 일치 시스템(BRS, Baggage Reconciliation System)'을 활용한 것으로 승객이 공항에서 수하물을 부칠 때 만들어지는 바코드 정보를 항공기 탑재 시 스캔 정보와 비교·확인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수하물 조업 담당자가 이 정보를 비교·확인하는 과정에서 수하물 탑재가 누락되거나 실수로 잘못 실리는 경우를 원천적으로 방지할 수 있다.


대한항공은 이 서비스를 지난해 6월 인천공항 출발 전 노선에 첫 도입한 이후 해외발(發) 항공편을 대상으로 확대해 왔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