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하나금융 "2030년까지 ESG 금융 60조원 추진"

최종수정 2021.04.22 12:40 기사입력 2021.04.22 12:40

댓글쓰기

2050년까지 탄소배출과 석탄 PF '0' 달성 목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앞줄 왼쪽에서 4번째)과 그룹 관계사 대표 및 하나 핫튜버들이 ESG 경영 실천을 다짐하는 기념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앞줄 왼쪽에서 4번째)과 그룹 관계사 대표 및 하나 핫튜버들이 ESG 경영 실천을 다짐하는 기념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하나금융그룹은 2030년까지 총 60조원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금융을 조달하고 공급하기로 했다.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을 비롯한 그룹 관계사 대표들은 서울 마포구 홍대 앞 'H-플러스'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그룹 ESG 중장기 추진 목표 '2030&60'을 22일 발표했다.

'2030 & 60'은 향후 10년간 환경·지속가능 부문에 대한 총 60조원의 ESG 금융 조달과 공급이 목표다. ESG 채권 발행 25조원, ESG 여신 25조원, ESG 펀드운용 2조원을 비롯해 ESG 직간접 투자 10조원이 포함됐다.


또 2050년까지 그룹 사업장 탄소배출량과 석탄 프로젝트금융(PF)을 '0(제로)'으로 만들기 위한 '제로&제로'를 전략적 목표로 추진한다. 향후 30년 동안 그룹의 모든 관계사가 참여해 탄소중립을 달성하고, 석탄 PF 잔액을 0으로 감소시킬 계획이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가운데)과 하나 핫튜버들이 친환경 자가발전 자전거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가운데)과 하나 핫튜버들이 친환경 자가발전 자전거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