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 車반도체 수급난에 멈췄던 아산공장 생산재개

최종수정 2021.04.21 09:56 기사입력 2021.04.21 09:56

댓글쓰기

완성차 업계 반도체發 생산차질 상시화

현대차, 車반도체 수급난에 멈췄던 아산공장 생산재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차량용 반도체 부족으로 지난 주에 이어 다시 멈춰섰던 현대자동차 아산공장이 가동을 재개했다.


현대차 는 지난 19~20일 양일간 가동을 중단했던 아산공장에 차량용 반도체 공급이 재개됨에 따라 생산을 재개했다고 21일 공시했다. 현대차 아산공장은 베스트셀링 모델인 그랜저를 비롯, 중형 세단 쏘나타 등이 생산되는 공장이다.

앞서 현대차 는 지난 12~13일에도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으로 가동을 중단했다 재개하기도 했다. 현대차 에 따르면 가동을 중단했던 이번 양일 간 생산 차질 대수는 약 2050대로, 지난 주 가동을 중단한 이틀을 포함하면 약 4100대의 생산 차질을 겪은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에 따른 완성차 업계의 생산 차질은 상시화 되고 있다. 현대차 역시 지난 7일부터 14일까지 일주일 간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를 생산하는 울산1공장의 가동을 중단한 바 있다.


이외 한국GM은 지난 2월부터 부평 2공장의 가동률을 50%로 조정한데 이어, 지난 19일부터 오는 23일까지 부평1·2공장의 가동을 중단한다. 쌍용차 역시 지난 19일부터 오는 23일까지 평택공장의 자동차 생산을 중단한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