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 원전 오염수, 1년 6개월 후 대만 외해 도착할 가능성"

최종수정 2021.04.18 14:41 기사입력 2021.04.18 14:4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를 방류하면 빠르면 1년 6개월 후 대만의 외해에 도달한다는 시뮬레이션 결과가 나왔다.


18일 자유시보 등 대만언론에 따르면 국립대만해양대 해양환경정보학과의 허쭝루(何宗儒) 교수팀은 위성 자료를 이용한 시뮬레이션 동영상을 통해 후쿠시마 원전의 오염수가 매일 방류되면 빠르면 1년 6개월 후 대만 외해에 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허 교수는 오염수가 1년 동안 배출되면 쿠로시오 해류를 따라 북태평양 중앙으로 흘러가고 4년간 배출되면 북미 서해안, 7년간 배출되면 북태평양 전역이 영향을 받는다고 설명했다.


또 그는 국가해양연구원(NAMR)의 예전 시뮬레이션을 인용해 오염수 배출 위치가 북위 36.3도에서 38.2도로 변동되면 대만 해역 도달 시간이 1년에서 7년까지 늘어나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전했다.


따라서 원전 오염수의 확산 상황은 배출 위치, 바람, 기후 등을 고려한 종합적인 평가가 이뤄져야 정확한 범위와 속도 등을 추정할 수 있다고 그는 설명했다.

이와 관련, 대만 행정원 산하 기구인 원자력위원회(AEC)는 각기 다른 자료와 형식 등을 통한 분석으로 각기 다른 결과가 나올 수 있다면서 해양대의 연구 결과를 존중한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남부 가오슝(高雄)에 위치한 NAMR에 오염수 관련 플랫폼을 구축해 모니터링 및 종합 분석에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대만 농업위원회의 황진청(黃金城) 부주임위원은 어업서와 식약서가 해수어에 대한 검사와 측정을 강화하고 있으며 현재까지는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