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엠이연이, 사업보고서 지연제출 제재 면제 승인

최종수정 2021.03.25 08:30 기사입력 2021.03.25 08: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연이비앤티 는 사업보고서 지연제출에 대한 제재 면제가 승인됐다고 25일 밝혔다. 아이엠이연이는 지난 12일 지연제출 제재 면제 심사를 신청한 바 있다.


아이엠이연이는 디스플레이용 PBA의 전자제품제조(EMS) 전문기업으로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등에 제품을 공급 중이다. 주요 고객사들이 해외 생산기지를 구축하고 있는 만큼 아이엠이연이도 중국 천진 및 소주, 베트남까지 총 3개 해외 법인을 두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중국과 베트남에 주요 사업장을 두고 있어 감사 절차에 코로나19 영향을 피할 수 없었다”며 “글로벌 공연기획 사업을 영위 중인 관계사 아이엠이인터내셔널도 동남아 지역에 거점을 두고 있어 더욱 제약을 받을 수밖에 없다”고 전했다.


아이엠이연이는 연장된 제출시한인 오는 5월17일 전까지 사업보고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한편,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는 지난 24일 코로나19로 사업보고서 등의 지연제출에 대한 제재 면제를 신청한 16개사 중 요건을 갖춘 15개사의 행정제재를 면제하기로 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