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韓-스위스 11.2조 통화스와프 연장…계약기간 5년으로 확대

최종수정 2021.03.01 08:00 기사입력 2021.03.01 08:00

댓글쓰기

스위스프랑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스위스프랑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한국은행은 1일 스위스중앙은행과 통화스와프 연장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21년 3월1일 만료될 예정이던 원화-스위스프랑 통화스와프 계약금액은 100억스위스프랑(11조2000억원)으로 같지만, 통화스와프 목적은 '양국간 금융협력 강화 및 금융시장 기능 활성화'로 포괄적으로 정했다. 기존 양국간 통화스와프 계약 목적은 '양국간 금융협력 강화'였다. 계약기간도 기존 3년에서 5년으로 확대됐다.

통화스와프 협정은 비상시 자국 통화를 맡기고 상대국 통화나 달러를 빌려오는 것이다. 스위스는 6개 기축통화국(미국, 유로지역, 영국, 캐나다, 스위스, 일본)의 하나다. 한은은 "양국이 통화스와프를 갱신해 금융위기시에 활용 가능한 우리나라의 외환부문 안전판이 한층 강화됐다"고 평가했다.


한은은 1일 현재 사전한도가 설정되지 않은 캐나다를 제외하고 총 1962억달러 상당의 통화스와프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미국(600억달러), 중국(59억달러 상당) 등을 비롯해 캐나다(사전한도 없음), 호주(81억달러 상당), 말레이시아(47억달러 상당), 인도네시아(100억달러 상당), 아랍에미리트(54억달러 상당) 등 8개국과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다자간 통화스와프(CMIM)는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3 국가들(384억달러, 13개국)과 체결 중이다.


韓-스위스 11.2조 통화스와프 연장…계약기간 5년으로 확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