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 양주 남면 산업단지서 외국인노동자 등 22명 확진

최종수정 2021.02.26 19:05 기사입력 2021.02.26 19:0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경기 양주시는 26일 남면 산업단지에 근무하는 외국인노동자 등 22명이 코로나19에 신규 확진됐다고 밝혔다.


방역당국은 앞서 외국인노동자가 많이 근무하는 남면 산업단지 직원 등을 대상으로 선제 검사를 진행했다. 25일 나이지리아 국적의 외국인노동자 A씨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뒤 사후 검사에서 확진된 데 따른 것이다.

이번 검사에서 당국은 외국인노동자 115명 등 총 719명을 검사했다. 이 가운데 외국인 21명과 내국인 1명 등 22명이 확진됐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