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화보]한국형 우주발사체 '누리호' 1단 엔진 2차 발사시험 '성공'

최종수정 2021.02.26 06:47 기사입력 2021.02.26 06:47

댓글쓰기

누리호 1단 인증모델 종합연소시험 근접촬영분.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누리호 1단 인증모델 종합연소시험 근접촬영분.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한국항공우주연구원는 25일 오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 1단 추진 기관의 2차 연소시험을 성공적으로 시행했다.


누리호의 1단 추진 기관은 75t급 액체 엔진 4개가 클러스터링 돼 있어서 4기의 엔진이 마치 1개처럼 동시에 점화되고 균등한 추진력을 내어야 제 궤도로 비행할 수 있는 등 까다로운 기술이 필요해 우주 발사체 개발의 가장 핵심적인 기술로 손꼽힌다.

이번 시험은 지난 1월 실시됐던 1차 시험(30초)보다 연장된 100초 동안 실시됐다. 실제 발사 때와 같은 자동 발사 소프트웨어를 검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항우연은 시험 결과 추진제가 엔진에 정상적으로 공급되고 연소가 안정적으로 진행되는 전 과정의 추진기관 성능 및 내구성을 확인했다.


누리호 1단 인증모델 종합연소시험 근접촬영분2.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누리호 1단 인증모델 종합연소시험 근접촬영분2.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누리호 1단 인증모델 종합연소시험 원거리 촬영분1.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누리호 1단 인증모델 종합연소시험 원거리 촬영분1.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누리호 1단 인증모델 종합연소시험 원거리 촬영분2.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누리호 1단 인증모델 종합연소시험 원거리 촬영분2. 사진제공=한국항공우주연구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