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신환 "성추행 당대표 직위해제한 정의당, 민주당보다 백배, 천배 더 건강"

최종수정 2021.01.25 13:00 기사입력 2021.01.25 13: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에 도전 중인 오신환 전 의원은 정의당이 성추행 혐의로 김종철 대표를 직위 해제한 것에 대해 "정의당이 민주당보다 백배, 천배 건강한 것"이라는 평가를 내렸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오 전 의원은 이날 김 대표 성추행 문제를 둘러싼 정의당의 대응을 두고 가해자는 "당 대표고 피해자는 국회의원이라는 점에서 앞으로 당이 겪게 될 혼란과 후폭풍이 작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정의당은 원칙을 택했다"는 평가를 했다.


이어 "당장은 힘들겠지만 원칙을 지키면서 정도를 가게 되면 결국 혼란은 수습되고 상처는 아물 것"이라고 내다봤다.

오 전 의원은 "'피해호소인' 운운하며 은폐축소에 급급하고, 가해자에게 피소 사실을 알리고, 거짓말과 함께 악어의 눈물을 흘리고, 무공천 약속을 뒤집으며 당 전체가 2차, 3차, 4차 가해를 가한 민주당과 비교되는 대목"이라고 언급했다.


오 전 의원은 "정치권에서 유사한 사건들이 되풀이되는 것은 국민 앞에 참으로 부끄럽고 개탄스럽다"며 "이 시점에 남탓 해봐야 누워서 침 뱉기다. 자기 자신에게 더욱 더 엄격해져야 할 때"라고도 밝혔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