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수시 “어선어업분야 탄소 줄이자” 친환경 장비 보급

최종수정 2021.01.22 14:19 기사입력 2021.01.22 14:19

댓글쓰기

노후기관 대체, 어선 안전, 복지 등 설비 지원
연근해어업 허가 보유 어업인, 내달 15일까지 신청

여수시 “어선어업분야 탄소 줄이자” 친환경 장비 보급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어가의 연료비 절감과 생산효율 증가, 탄소배출량 감축 등에 효과적인 친환경 에너지절감장비 보급으로 어업경영 개선과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올해 8억 원을 투입해 어선어업분야 ‘친환경 에너지절감장비 보급사업’을 추진한다.

지원품목은 친환경 에너지절감형 LED등(燈), 유류절감장치, 노후기관 대체, 어선 안전, 복지 등을 위한 장비·설비(GPS플로터, 어군탐지기, 레이더, 양망기 등) 등이다.


신청자격은 수산업법 제41조에 따른 연근해어업(근해·연안·구획)허가를 받은 어업인으로, 안전장비 구입 비용의 50~60%를 지원받을 수 있다.


신청방법은 내달 15일까지 시 수산경영과, 읍·면·동주민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단 물품납품일로부터 5년간 매각, 교부 목적에 위배되는 용도사용, 양도, 교환, 대여, 담보제공 등에 해당되는 경우 보조금을 반납하여야 한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어선어업분야의 이산화탄소(CO2) 배출량 감소와 어가경영 개선, 해양사고 예방 및 안정적 조업기반 조성을 위해 친환경 에너지절감장비 보급사업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여수시는 지난 2019년에 130여 척, 5억 9000여만 원, 지난해는 170여 척, 8억 원 상당의 친환경 에너지절감장비를 지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kun578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