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동구 뚝섬·마장·옥수지역 대형 공영주차장 3개소 착공

최종수정 2020.12.04 06:51 기사입력 2020.12.04 06:51

댓글쓰기

유수지 등 활용 국·시비 327억 확보해 공영주차장 3개소 조성, 12월 착공...전통시장 인근, 유입인구 활성화로 심각한 주차난 지역 주차환경 개선 및 경제 활력 기대

마장동축산물시장 공영주차장 조감도

마장동축산물시장 공영주차장 조감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가 총 327억 원을 투입해 뚝섬과 마장동, 옥수동 지역에 대형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을 시작한다.


성동구는 주택가 주차난 해소와 쾌적한 주차환경 조성을 위해 국비와 시비 등 사업비를 마련, 유수지 확보 등 다양한 공간 활용으로 부지매입비를 절감하는 등 적극적인 공영주차장 유치사업을 추진해 왔다.

그 결과 뚝섬유수지와 마장축산물시장, 옥수유수지 3곳의 공영주차장 조성을 확정짓고 12월 착공에 들어간다.


먼저, 뚝섬유수지 공영주차장은 성수동1가 685-63일대 1만4112㎡ 규모로, 집중호수 시 침수 등의 문제가 발생하는 유수지 상부에 복개구조물을 설치해 조성하는 평면식 주차장이다.


국비 85억과 시비 52억, 구비 34억을 투입해 지상 평면식 공영주차장 342면과 더불어 자연조경 조성, 유수지 하부 관리시설 설치 등 친환경적인 주차장으로 조성한다. 지난해 국토교통부 생활SOC사업 공모로 뚝섬유수지 복합문화센터 조성과 함께 선정됐으며, 2021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12월 초 착공을 앞두고 있다.

구는 마장축산물시장 인근 청계천변 제방부지인 마장동 525번지 일대에도 지상5층 규모의 공영주차장 공사를 착공한다. 축산물시장 일대 탑차 등 혼잡한 주차상황과 일대 환경 개선을 위해 2019년 중소벤처기업부 주차환경 개선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곳이다. 국비 82억, 시비 85억, 구비 22억을 투입해 지상 1~5층에 117면의 주차장을 조성, 2~4층에 도시재생시설도 함께 갖춰 2021년 9월 준공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마장축산물시장 공영주차장은 노상주차 및 불법주차로 주차환경이 열악한 마장축산물시장 상인과 방문객의 주차환경 개선과 시장 활성화를 위해 추진했다”며 “도시재생 앵커시설과 연계해 지역 거점 복합시설로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옥수역 일대 교통혼잡 문제를 개선하기 위한 옥수유수지 공영주차장은 옥수동 77-3번지 일대 옥수빗물펌프장 부지 내에 복개공사를 통해 조성한다.


사업비 총 34억이 투입되며 부지 1316.72㎡, 평면식 47면으로 12월 착공해 2021년 12월 준공 예정이다. 명품주거지역으로 부상하고 있는 금호·옥수 지역의 교통환경 개선, 일대 주택밀집지역의 주차난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뚝섬유수지 주차장

뚝섬유수지 주차장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지역의 큰 과제인 주차문제 해결을 위해 현재 추진 중인 주차장 확충사업을 차질 없이 진행, 앞으로도 민간과의 유기적인 연계를 통한 주차공유사업 확대, 공영주차장 지속적 조성을 통해 주차불편 없는 성동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