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교부 "터키·그리스 지진으로 현재까지 한국인 피해 없다"

최종수정 2020.10.31 16:15 기사입력 2020.10.31 16: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외교부는 31일 터키와 그리스 인근 해역에서 발생한 7.0 규모 지진과 관련해 "교민 단체와 기업 등을 상대로 피해 현황을 알아본 결과 현재까지 우리 국민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지진 피해가 심각한 그리스 사모스섬에 1명, 터키 이즈미르주에 200여명, 쿠사다시 지역에 5명의 한국 교민이 거주하고 있다.

외교부는 "주그리스 대사관과 주터키대사관 홈페이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안전 공지 게재 등을 통해 현지 우리 국민을 상대로 추가 피해 방지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고 말했다. 외교부는 향후 추가 피해 상황을 지속 점검하고 필요한 영사 조력을 제공할 예정이다.


현지 외신에 따르면 지난 30일(현지시간) 사모스 섬에 있는 그리스 도시 넹노 카를로바시온에서 14km 정도 떨어진 해역에서 규모 7.0의 지진이 발생했다. 현재까지 최소 26명이 숨지고 800여명이 부상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터키 서부 이즈미르의 한 건물이 강진으로 무너져 주민들이 잔해를 치우고 있다.(사진=연합뉴스/AFP)

터키 서부 이즈미르의 한 건물이 강진으로 무너져 주민들이 잔해를 치우고 있다.(사진=연합뉴스/AFP)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