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퓨처플레이, 로봇산업진흥원과 유망 로봇기업 발굴 ‘맞손’

최종수정 2020.10.22 09:21 기사입력 2020.10.22 09:21

댓글쓰기

유망 로봇 기업 육성·투자 유치 위한 교육 및 네트워킹 지원

퓨처플레이는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유망 로봇 기업의 전문 교육 및 네트워킹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류중희 퓨처플레이 대표(사진 왼쪽)와 문전일 한국 로봇산업진흥원장. 사진 = 퓨처플레이 제공

퓨처플레이는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유망 로봇 기업의 전문 교육 및 네트워킹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류중희 퓨처플레이 대표(사진 왼쪽)와 문전일 한국 로봇산업진흥원장. 사진 = 퓨처플레이 제공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퓨처플레이는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유망 로봇 기업의 성공적 투자 유치를 위한 전문 교육 및 네트워킹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은 지능형 로봇산업의 체계적인 육성을 추진하고자 설립된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기관이다. 진흥원과 퓨처플레이는 21일 서울 마루 180에서 로봇 기업들의 투자유치 역량강화 지원을 위한 전문 투자교육과 네트워킹 지원 행사를 함께 개최했다. 양사는 본 협약을 통해 유망 로봇 창업기업을 발굴 및 지원하고 상호간에 보유한 사업화 역량을 교류할 예정이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유망 창업 로봇기업 발굴 ▲창업활성화에 필요한 창업기업 육성 프로그램 운영 협력 ▲기술 및 시장 트렌드 관련 상호 교류를 통한 상생협력 ▲창업기업 투자유치 확대를 위한 공동 지원 ▲기타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제반 사항 논의 등이다.


문전일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원장은 “로봇 기업의 성공적 투자 유치에 더 효율적 방향을 찾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투자 네트워킹 행사를 마련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자금 조달과 투자 유치를 위한 협력 시스템을 구축해 로봇 스타트업의 초기시장 안착을 돕고, 국내 로봇 창업기업 생태계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류중희 퓨처플레이 대표는 "꾸준히 투자해 온 로봇 스타트업의 수가 인공지능(AI) 등 기술 발전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올해 들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고 있다"며,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함께 더 많은 로봇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글로벌 스케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