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갤럭시탭S7 사전예약 하루 만에 온라인 품절…전작의 2.5배

최종수정 2020.08.19 12:03 기사입력 2020.08.19 12:03

댓글쓰기

사전예약 하루만에 온라인 완판
갤럭시탭S6보다 2.5배 더 팔려

삼성닷컴 갤럭시탭S7 주문 페이지 캡처

삼성닷컴 갤럭시탭S7 주문 페이지 캡처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갤럭시탭S7이 사전예약 하루 만에 온라인에서 완판됐다.


19일 삼성전자 등에 따르면 삼성닷컴과 쿠팡, 위메프 등에서 18일부터 시작된 갤럭시탭S7 시리즈 사전예약 온라인 물량이 모두 소진됐다.

사전예약 판매량은 전작(갤럭시탭S6) 대비 2.5배 더 많았다. 첫날 판매량만 놓고보면 전작보다 10배 이상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삼성 디지털프라자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 체험 가능한 제품을 진열하기도 전에 완판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물량 확보를 위해 노력중"이라고 밝혔다.


쿠팡 갤럭시탭S7 사전예약 페이지

쿠팡 갤럭시탭S7 사전예약 페이지



특히 12.4인치 갤럭시탭S7 플러스 모델의 인기가 더 높아 현재 삼성닷컴에서도 주문이 불가능한 상황이다. 쿠팡에서도 갤럭시탭+ 모델은 모두 품절돼 사전예약 구매는 불가능하다. 일부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재고가 남아있으나 재고 확인 후 방문해야 한다.


갤럭시탭S7 시리즈는 역대 갤럭시탭 시리즈 중 가장 화면이 크고 업무나 학습에 필요한 기능들을 갖춘 태블릿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수업·재택근무가 장기화 될 것에 대비해 태블릿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갤럭시탭S7 시리즈 사전예약은 오는 22일까지, 정식 출시는 9월3일이다. 갤럭시탭S7은 11인치, 12.4인치 두가지 모델로 출시되며 16:10 화면비에 전작보다 베젤이 더 얇아졌다. 기본 제공되는 S펜은 전작대비 80% 반응 속도가 빨라졌다. 갤럭시탭S7의 가격은 82만9400원부터, 갤럭시탭S7+는 114만9500원부터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