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금투, 소비자보호 전담하는 '오피서' 제도 실시

최종수정 2020.08.12 09:38 기사입력 2020.08.12 09:38

댓글쓰기

반기별 전체 영업점 상품 판매과정 점검

신한금투, 소비자보호 전담하는 '오피서' 제도 실시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신한금융투자가 전 영업점을 대상으로 상품 판매 과정을 점검하고 사고 예방 교육을 진행하는 소비자보호 제도를 실시한다.


신한금투는 이 같은 '소비자보호 오피서' 제도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복잡한 금융환경 속에 직원과 고객 모두 다양한 잠재적 위험에 노출되는 만큼 금융소비자 관점에서 제반 업무 및 상품판매과정 등을 점검하고 개선하겠다는 취지에서다.

소비자보호 오피서는 장기간 영업, 소비자보호 및 컴플라이언스 업무 경력을 가진 소비자보호부 소속직원 4명으로 구성됐다. 주요 업무는 반기마다 전 영업점(88개 점포) 대상 상품판매과정 점검과 완전판매프로세스 및 사고예방 교육을 수행한다. 추후 인원을 확충 할 예정이다.


앞서 신한금투는 전매월 첫 월요일을 '소비자 보호의 날'로 지정하고 소비자보호 관련 각종 제도와 정책 공유하고 있다. 지난달 초에는 사모폐쇄형 상품 가입고객 대상으로 상품 운용 전 청약을 철회할 수 있는 '사전 해피콜' 제도도 시행한 바 있다.


이호재 신한금투 소비자보호부장은 "다양한 소비자보호 시스템을 마련해 소비자보호 문화를 확립하겠다"고 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