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ADT캡스, '산업안전 관리 IoT솔루션' 사업화

최종수정 2020.08.06 09:33 기사입력 2020.08.06 09:33

댓글쓰기

지능형 이동식 CCTV·웨어러블 카메라 통해 건설 현장 위험요소 선제적 관리

ADT캡스, '산업안전 관리 IoT솔루션' 사업화

[아시아경제 김종화 기자]보안전문기업 ADT캡스가 건설현장 등 산업안전을 관리하는 사물인터넷(IoT) 솔루션 사업화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6일 밝혔다.


ADT캡스는 최근 건설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SK건설 본사에 안전 상황실 역할을 수행하는 '스마트 세이프티 플랫폼(Smart Safety Platform)'을 구축했다. 지능형 이동식 CCTV와 웨어러블 카메라 등 을 통해 근로자의 안전을 모니터링하고, 온라인 대시보드로 실시간 작업 현황을 관제할 수 있는 통합 시스템이다. IoT 센서에서 이상 신호가 감지되면 근로자는 물론 현장 관리 감독자, 본사 책임자에게 동시에 알림을 전송하므로 신속한 초기 대응이 가능하다.

또 근로자의 안전관리를 위해 근로자가 사업장을 출입할 때 손 혈관?홍채?얼굴인식 등 생체 정보를 인증한 후, 자동 음주측정 검사까지 통과해야만 입장할 수 있도록 했다. 위험구간 근로자나 고령?고위험 질환 보유자에게는 '스마트 밴드(Smart Band)'를 지급해 근무 위치와 심박수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체크한다.


이 외에도 CCTV 영상 센서가 보호구 착용 여부를 식별해 안내하고, 근로자 움직임을 분석해 넘어지거나 쓰러질 경우 경고음이 울려 긴급 상황에 대처할 수 있다. 굴삭기, 지게차 등 사고 발생률이 높은 주요 장비에는 '접근제어 시스템'을 설치, 주변의 근로자를 자동으로 인식해 충돌사고를 방지한다.


ADT캡스 관계자는 "스마트 세이프티 플랫폼을 적용해 산업 현장의 위험 요소를 선제적으로 관리하고, 산업 재해로 인한 생명 및 재산 피해를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이라면서 "단순히 근로자의 안전을 지키는 것이 아니라, 산업 재해로 인한 사회적 손실을 최소화하고 나아가 국내 건설 및 산업계의 경쟁력을 높이는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사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화 기자 just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