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창원시, 도시기본계획 수립 등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발대식

최종수정 2020.07.09 17:42 기사입력 2020.07.09 17:42

댓글쓰기

경남 창원시는 9일 2040년 창원도시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사진=창원시)

경남 창원시는 9일 2040년 창원도시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사진=창원시)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황최현주 기자] 경남 창원시는 2040년 창원 도시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발대식을 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고 9일 밝혔다.


도시기본계획은 각 도시의 미래상을 제시하는 종합계획이다.

올해 시행하는 2040년 창원 도시기본계획은 기존하던 지자체에서 주도하는 방법이 아닌 시민이 참여해 시의 장기발전 방향에 대한 계획을 논의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지난달 8일~26일까지 3주 동안 시민계획단을 도시·주택, 경제·산업, 문화·복지, 교통·안전, 환경·공원 총 5개 분야 시민 대표 40명을 공개 모집했다.


발대식 및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총 4차례에 걸쳐 열띤 토론과 다양한 의견을 나눠 창원의 미래상에 대해 논의를 할 계획이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시민계획단은 사람 중심 창원의 시민참여형 도시계획의 첫 단추로 계획 초기부터 시민과 함께 수립해 시민이 원하는 창원 조성에 이바지할 것이다”며 “시민계획단을 통해 제시된 시민의 의견을 도시기본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황최현주 기자 hhj252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