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호타이어, '아우디 Q5'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최종수정 2020.01.29 10:35 기사입력 2020.01.29 10:35

댓글쓰기

조지아공장 생산 '크루젠 프리미엄(KL33)' 공급

크루젠 프리미엄(사진=금호타이어)

크루젠 프리미엄(사진=금호타이어)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금호타이어는 '아우디 Q5'에 크루젠 프리미엄(KL33)을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한다고 29일 밝혔다.


아우디 Q5는 첫 출시 이후 수년간 베스트셀링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자리를 지키고 있는 모델이다. 스포티한 외관 디자인과 연결성, 넓은 실내공간 등이 강점이다.


아우디 Q5에 공급되는 크루젠 프리미엄(KL33)은 금호타이어의 SUV 전용 제품이다. 크루젠 시리즈는 도심형 SUV의 등장에 맞춰 개발한 브랜드로, 특히 고성능 SUV에 최적화된 스포츠 성능을 구현할 수 있다는 게 금호타이어의 설명이다. 온로드에서의 핸들링, 제동력, 고속 주행안정성 등 기능을 갖추고 있다.


그 중 스탠다드 격인 ‘크루젠 프리미엄’은 고급세단의 정숙성과 편안한 승차감을 SUV에서도 느낄 수 있도록 한 제품이다. 실리카 컴파운드 소재를 업그레이드해 연비효율을 높였고, 최적화된 플랫폼 적용으로 승차감과 정숙성도 확보했다. 트레드(접지면) 패턴은 주행 안정성 및 마모 성능을 높일 수 있도록 설계됐다. 블록 내 세미 널링(미끄럼 방지를 위해 블록 표면에 무늬를 넣는 것) 및 3D 블록, 4개의 넓은 배수 홈을 통해 빗길 등 젖은 노면에서도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하다.


아우디에 공급되는 크로젠 프리미엄은 조지아공장에서 생산된다. 현재 아우디 Q5는 멕시코 공장에서 생산 중이다. 김인수 금호타이어 OE영업담당 상무는 "이번 아우디 Q5 OE 공급은 금호타이어의 제품이 메인 규격으로 대량 공급되는 만큼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금호타이어는 앞으로도 급증하고 있는 SUV 수요에 맞춰 고객사와 운전자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전용타이어를 개발해 공급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