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숙희 시 낭송가 최초 8관왕, 전국영시낭송대회 우승

최종수정 2019.12.09 16:53 기사입력 2019.12.09 16:53

댓글쓰기

김숙희 시 낭송가 최초 8관왕, 전국영시낭송대회 우승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국엽 기자]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장흥지회와 시대일보, 전남인터넷 신문이 공동 주관한 ‘2019 국제평화 전국 영시낭송대회가’ 지난 7일 전남 장흥군에서 개최됐다.


이 영시대회의 목적은 수상자에게 국제무대에 설 수 있는 자부심을 부여하고, 시로서 한국이 국제무대 주역의 계기 마련과 우리말 낭송대회에서 이미 인정을 받고서 우리말 낭송과 영시를 동시에 소화 가능한 역량 있는 시낭송가를 발굴하는데도 의의가 있다.


이번 행사는 신문과 전문 시낭송 사이트에 전국에 대거 홍보되고 예선을 통과한 영시낭송 본선진출자들의 치열한 경연 속에, 초청예술가들로 초겨울의 낭만적 정취를 살리며 공연 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대회는 대학생 이상 자격의 전국 최초로 개최된 성인 영시낭송대회로서 목포 출신인 해남고등학교 영어교사 김숙희 시낭송가가 대상을 수상하고, 경기도 김예숙 씨가 금상, 경상도 주명희 씨가 은상, 경상도 성현경 씨가 동상을 각각 차지했다.


김숙희 교사는 이번 수상을 통해 전국 시 낭송대회 최초로 8관왕이 되면서 여전히 전국 시 낭송대회 다관왕 1위를 기록 중이고, 전국 스타 낭송가로서 자리매김을 굳건히 했다.

현재 30여 편의 영시를 암송하는 대상 수상자 김숙희 영어교사는, 영시를 외운지 16년 만의 쾌거라고 기뻐하며, 앞으로 외국 영시뿐만 아니라 우리 시와 시조를 해외 낭송으로 전파하며 국제적인 낭송가로 인정받는 꿈도 가지고 있다.


또 문예창작학과 박사과정을 올해 수료하며, 문학과 낭송의 양대산맥에서 학구적인 면모를 보이며, 심사와 낭송 행사 관련 전액을 문학과 낭송단체에 기부하는 등 모범적 낭송가의 행보를 보인다.


2020년 1월에는 또다시 모아진 행사비용을 기부하며 시민이 주도하는 낭송, 낭독 행사를 열 계획이다.




호남취재본부 김국엽 기자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