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독일車 업체들이 LA오토쇼서 선보인 순수전기차

최종수정 2019.11.23 21:04 기사입력 2019.11.23 21:04

댓글쓰기

폭스바겐 'ID. 스페이스 비전'·아우디 'e-트론 스포트백'·포르쉐 '타이칸 4S'

폭스바겐 ‘ID. 스페이스 비전’

폭스바겐 ‘ID. 스페이스 비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독일 완성차 업체들이 미국 LA오토쇼를 통해 브랜드의 미래를 뽐냈다. 이들 업체가 이번 행사에서 전면에 내세운 모델은 단연 친환경차다.


먼저 폭스바겐은 ID. 패밀리의 7번째 콘셉트카이자 순수 전기차 모델 ‘ID. 스페이스 비전’을 최초 공개했다. ID. 스페이스 비전은 공기저항계수가 0.24에 불과한 그란 투리스모의 공기역학 성능과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넓은 실내공간을 결합한 모델이라는 설명이다.

이 콘셉트카는 총 82kWh의 배터리 용량으로 최대 590km(WLTP 기준) 혹은 300마일(EPA 기준) 주행이 가능하다. 최대 시스템 출력은 4모션(사륜구동)의 경우 250kW이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데 5.4초면 된다.


콤팩트한 크기의 전기 구동 엔진과 차량 바닥의 배터리 실내 공간이 넓어지면서 중형 모델보다는 롱 휠베이스를 기반으로 한 세단을 연상케 한다. 아울러 실내 인테리어에는 친환경적인 소재들이 사용됐다.


ID. 스페이스 비전은 2021년 말 유럽, 북미 및 중국 시장에서 다양한 버전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이번 공개된 콘셉트카는 양산형에 가까운 버전이다.

독일車 업체들이 LA오토쇼서 선보인 순수전기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우디는 순수 전기차 'e-트론 스포트백'의 양산형 모델을 처음 공개했다. 이 모델은 4 도어 스포트백 모델로, 쿠페의 우아함과 전기차의 진보적인 특징을 결합했다. 최고출력 355마력을 발휘하며 부스트 모드를 활용할 경우 최고 402마력까지 늘어나는 등 강력한 주행성능도 갖췄다.


전기구동 SUV 모델인 '아우디 e-트론'이 생산되는 브뤼셀 공장에서 생산되며 동일한 파워트레인이 장착됐다. 양산차 최초로 100만개 이상의 마이크로미러가 장착된 디지털 매트릭스 헤드라이트가 탑재돼 전방을 정밀하게 밝혀준다.


포르쉐 '타이칸 4S'

포르쉐 '타이칸 4S'

썝蹂몃낫湲 븘씠肄


포르쉐는 이번 LA오토쇼의 메인 무대에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 4S’를 세웠다. 타이칸의 세 번째 라인업인 타이칸 4S는 퍼포먼스 배터리(79.2kWh),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93.4kWh) 등 배터리 용량 및 성능에 따라 두 가지 트림으로 구성된다.


주행가능거리는 WLTP 기준 각각 407km, 463km다. 최대 충전 용량은 각각 225kW와 270kW다. 두 모델 모두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데 4초가 소요된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안소희 '시스루 패션'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