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이스엔지니어링, DMZ 자유의 마을과 '1사1촌'

최종수정 2019.11.12 14:20 기사입력 2019.11.12 14:20

댓글쓰기

12일 경기 파주 소재 자유의 마을에서 열린 1사1촌 자매결연식에 참석한 나이스엔지니어링 임직원과 주민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2일 경기 파주 소재 자유의 마을에서 열린 1사1촌 자매결연식에 참석한 나이스엔지니어링 임직원과 주민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나이스엔지니어링은 비무장지대(DMZ) 내 대성동 자유의 마을과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자매결연식은 경기 파주 대성동에서 조희길 나이스엔지니어링대표 및 임직원, 마을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생필품과 학용품을 증정하고 주민들과 오찬을 함께 했다.


앞으로 대성동 마을과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유지하고, 마을에서 생산하는 농산물 직거래를 비롯한 다양한 교류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나이스엔지니어링은 청호그룹의 서비스 전문 계열 회사다.


조희길 대표는 "청호그룹은 2015년 민관이 함께 힘을 모아 진행한 '대성동 프로젝트'에 참여한 이후 그동안 얼음정수기 3대, 비데 44대, 제습기 50대를 후원하는 등 마을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지원해왔다"며 "이번 자매결연 체결을 통해 대성동 마을이 더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