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 총리, 24일 오전 11시 아베 총리와 면담

최종수정 2019.10.23 18:00 기사입력 2019.10.23 18:00

댓글쓰기

10여분간 진행…문대통령 친서 전달할 듯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일본을 방문중인 이낙연 국무총리가 24일 오전 11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면담을 갖는다고 총리실이 23일 밝혔다.


이번 면담은 일본 총리관저에서 10여 분간 진행된다. 총리실은 당초 면담시간이 '10분+α'라고 밝혔지만, 아베 총리가 각국 대표단을 접견해야 하는 상황을 고려해 10분 이상 면담을 갖기는 어려워졌다. 총리실 관계자는 "이 총리와의 면담 이후에도 각국 대표들과 일정이 있어 늘리기가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아베 총리와의 면담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할 계획이다. 또 양국 정상간 대화의 필요성도 강조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 총리는 23일 새벽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아베 총리와의 면담 전망에 대해 "최대한 대화가 촉진되도록 분위기를 만드는 게 목표"라고 밝힌 바 있다. 그는 "구체적인 얘기는 나오기 어려운 분위기"라고 덧붙였다.



도쿄=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