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재도전 론(Loan)' 130억원으로 확대

최종수정 2019.08.05 06:53 기사입력 2019.08.05 06:53

댓글쓰기

경기도 '재도전 론(Loan)' 130억원으로 확대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재도전 론(Loan)'을 130억원으로 확대한다.


재도전 론은 경기도가 신용회복위원회의 채무조정 지원을 받아 6개월 이상 변제계획을 성실하게 이행 중이거나 완제 후 3년 이내인 도내 거주자를 대상으로 생활 안정자금 등을 최대 1500만원까지 연 2.0~3.5%의 금리로 대출해 주는 제도다. 거치기간 없이 5년 동안 원리금을 균등분할 상환하게 된다.


도는 제1회 추가경정예산에 40억원을 추가 확보했다고 5일 밝혔다. 2017년부터 매년 30억원 씩 출연된 금액을 포함하면 총 130억원 규모다.


도는 재도전론을 통해 채무자가 부담해야 할 이자금액 일부(연 1%)를 부담한다. 도는 이럴 경우 최고 제한금리(연24%) 대비 1인당 5년간 200만원의 금융비용 절감효과가 있다는 분석이다.


도는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를 통해 재무컨설팅 등 사후관리도 지원하고 있다. 한편 올 6월말까지 2500여명의 도민들이 재도전론을 통해 87억원의 대출을 받았다.

도는 앞으로 도민들의 경제적 자활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경기도 재도전론 운영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