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준표 "1인 보스 정치시대 끝나…당대표 체제 종식돼야"

최종수정 2019.07.23 14:40 기사입력 2019.07.23 14:4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강나훔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23일 "구시대의 잔재인 당대표 체제는 이제 종식 돼야 한다"며 미국식 정당제도 도입을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3김시대 이후 한국의 정치판에서 1인 보스 정치시대는 끝이 났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전 대표는 "그 시대적 흐름을 망각하고 1인 보스 정치시대를 계속하려고 시도했던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진박정치가 지난 총선에서 폭망 했던 이유이기도 하다"라며 "이제 한국 정치판도 미국식 정당제도를 도입해야 할 시점에 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요즘 여야에서 논의 되고 있는 공천제도도 결국은 1인 보스 정치시대를 계속 이어 갈려는 시도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며 "야당의 보수 통합도 바뀐 시대의 흐름에 따라가지 않으면 성공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젠 여야 모두 절대 강자가 없는 시대"라며 "그 누구도 패자가 될 수 없다는 것을 자각하지 않고는 야권 통합은 무망하다"고 강조했다.

홍 전 대표는 "공천은 미국식으로 국민과 당원에게 돌려주고 원내대표만 있는 원내 정당 체제로 가야 한다"라며 "그것이 국민을 위한 정치 개혁"이라고 했다.




강나훔 기자 nah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