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6월 수상자 선정

최종수정 2019.06.10 12:00 기사입력 2019.06.10 12:00

댓글쓰기

이존수 한국전력기술 부장 · 김동석 클래시스 상무

왼쪽부터 이존수 한국전력기술 부장, 김동석 클래시스 상무

왼쪽부터 이존수 한국전력기술 부장, 김동석 클래시스 상무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회장 구자균)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6월 수상자로 이존수 한국전력기술 부장과 김동석 클래시스 상무를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먼저 대기업 수상자인 한국전력기술의 이존수 부장은 최대 발전용량이 1000 메가와트급인 삼척그린파워 1, 2호기 발전소의 자동 제어 논리 회로 설계를 비롯해 지진에 대비한 수·화력 발전설비 내진 중요도 및 설비분류 연구로 전력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수상자로 선정됐다. 중소기업 수상자인 김동석 클래시스 상무는 고강도 집속형 초음파를 이용한 의료기기의 국산화 개발을 통해 국산 의료기기의 내수 및 수출 확대 등 의료기기 산업발전에 이바지한 공로가 인정됐다.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은 산업현장의 기술 혁신을 장려하고 기술자를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매월 대기업과 중소기업 엔지니어를 각 1명씩 선정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상금 500만원을 수여하는 시상이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