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날씨]낮부터 비 그쳐…동해안 산사태·제주 강풍주의

최종수정 2019.06.07 08:47 기사입력 2019.06.07 08:47

댓글쓰기

[날씨]낮부터 비 그쳐…동해안 산사태·제주 강풍주의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고 있는 가운데 낮부터 비가 그치겠다.


기상청은 7일 지금 내리고 있는 비는 오후 12시 서해안부터 그치기 시작해 오후 6시 이후 대부분 그칠 것으로 예보했다.


내린 비로 낮 기온은 18~26도로 어제(20~33도)보다 5~6도 가량 떨어진다. 내일부터는 평년(22~28도)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강원 동해안의 경우 8일 새벽까지 비가 이어져 축대 붕괴나 산사태 등 피해가 우려된다. 호우특보가 발표된 강원영동과 경북북부동해안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100㎜가 넘는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강풍특보가 발효 중인 제주도와 해안은 바람이 35~60㎞/h, 최대순간풍속 70㎞/h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강한 바람에 의한 항공기 운항 차질이 빚어질 수 있어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해야 한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