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故 최진실 딸' 최준희, 루푸스병 고백 후 근황 공개

최종수정 2019.04.22 13:39 기사입력 2019.04.22 07:40

댓글쓰기

고(故) 최진실 딸 최준희 양이 근황을 공개했다/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고(故) 최진실 딸 최준희 양이 근황을 공개했다/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김가연 인턴기자] 루푸스병 투병 사실을 고백했던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이 근황을 공개했다.


최준희 양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리며 "오랜만"이라고 인사를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준희 양은 머리를 묶고 핑크색 니트를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루푸스 병으로 부은 얼굴이 누리꾼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앞서 지난 2월 최준희 양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준희의 데일리'를 통해 루푸스 투병 사실을 고백한 바 있다.


당시 최준희 양은 영상에서 "두 달 동안 몸이 너무 안 좋았다. 안 좋다기 보다는 질병에 걸려서 아무것도 할 수 없었다"며 "난치병 중에 루푸스라는 질환이 있는데 자가 면역 질환이다. 그 병에 걸려서 두 달 동안 병원에 입원해 있으면서 정말 힘든 시간을 보냈다"고 밝혔다.




김가연 인턴기자 katekim22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