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바른미래당 “홍남기, 신재민·김동연 ‘고발 흥정’…사람인가 냉혈한인가”

최종수정 2019.03.28 15:02 기사입력 2019.03.28 15:02

댓글쓰기

“이게 국민 앞에 나와서 할 말인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바른미래당은 28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향해 “김동연 전 부총리에 대한 고발을 취하하면 신재민 전 사무관에 대한 고발을 취하하겠다는 홍 부총리를 보며 국민들은 개탄한다”고 비판했다.


이종철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이게 국민 앞에 나와서 할 말인가”라며 “사람인가 냉혈한인가, 떳떳한 정부인가 한낱 고발인인가”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변인은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돈 벌러나왔다’ ‘나쁜머리’ ‘양아치짓이다’ 꽃다운 청년을 향해 막말 퍼레이드를 퍼붓고, 문재인 대통령은 ‘좁은 세계 속 판단’이라 치부하던 게 선연하다”며 “그런데 그 좁은 세계 속 판단이 그리 무서운가”라고 꼬집었다.


이 대변인은 “국민 보기에는 정의로운 상식밖에 없는 순수 청년이 기밀 누설 범죄자로 몰린 것 뿐”이라며 “사람이면 사람다워야 하고 어른이면 어른다워야 하고 정부면 정부다워야 할진대, 고발 흥정이나 하는 게 입이 닳도록 공익신고자 추켜세우던 사람들의 민낯이고 진짜 얼굴인가”라고 지적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