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 수산물 생산량 전국 56%…제1 수산도 증명

최종수정 2019.02.23 17:22 기사입력 2019.02.23 17:22

댓글쓰기

전남도청

전남도청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지난해 전남지역 어업생산량이 전국의 56%를 점유, 전남이 제1의 수산도임을 증명했다.


23일 전남도에 따르면 통계청 수산물 생산통계를 분석한 결과 2018년 전남지역 어업생산량이 전년보다 8천t 줄어든 184만 2천t을 기록했다. 전국 생산량은 329만 8천t이다.


이에 따른 생산액은 2조 8670억 원으로 전년보다 1627억 원이 늘었다. 다만 전국 생산액(7조 4781억 원)과 비교하면 38% 수준이다.


어업별 생산액은 해면양식 어업이 전년보다 306억 원(2%) 늘어난 1조 7320억 원, 어선어업이 1236억 원(15%) 늘어난 9440억 원, 내수면어업이 85억 원(5%) 늘어난 1910억 원이다.


주요 품종별 생산액은 전복 6300억 원, 김 4776억 원, 넙치류 1934억 원, 뱀장어 1780억 원, 미역 1269억 원, 참조기 1192억 원 등의 순이었다.

주요 생산액 증가 품종은 미역 363억 원, 전복 277억 원 등이다. 전년과 달리 민꽃게 247억 원, 젓새우 223억 원, 굴 197억 원, 문어 144억 원, 참조기 129억 원 등 어선어업 생산액 증가가 눈에 띄었다.



이는 지난해 유례없는 고수온과 태풍의 영향으로 양식생물의 대량 폐사가 생산량 감소로 이어졌으나 오히려 연근해어업 생산액은 늘어난 데 따른 것이다.


양근석 전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양식 경영비 절감 및 수산물 품질 향상, 소득품종 지원 등 지속적인 양식산업 정책을 펴고 있다”며 “앞으로 수산자원 회복사업을 확대해 기후변화에 대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4@hanmail.net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