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센타이어, 獨 'iF 디자인 어워드 2019' 본상 수상

최종수정 2019.02.18 10:33 기사입력 2019.02.18 10:33

댓글쓰기

넥센타이어 '엔페라 AU7',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서 본상 수상

넥센타이어의 ‘엔페라 AU7’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제품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사진=넥센타이어 제공)

넥센타이어의 ‘엔페라 AU7’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제품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사진=넥센타이어 제공)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넥센타이어는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엔페라 AU7'이 제품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엔페라 AU7은 고급 세단을 위해 개발된 프리미엄 UHP 타이어로, 기존 제품 대비 마모성능과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력을 향상시킨 제품이다. 또한 소음, 진동 부분에서 강화된 설계기준을 적용해 안락한 주행성능을 확보했다는 게 넥센타이어의 설명이다.


천경우 넥센타이어 연구개발 BG장은 "이번 수상은 글로벌 시장에서 회사의 디자인 역량에 대한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제품 성능 향상은 물론 혁신적인 디자인을 적용해 제품 가치를 더욱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1953년 시작된 iF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 ‘IDEA’, 독일 ‘레드닷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힌다. 제품, 패키지, 커뮤니케이션, 건축 등 7개 부문에서 출품작을 평가해 수상작을 선정한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