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H공사, 서울리츠1호 청년주택 849가구 3월 입주

최종수정 2019.02.18 06:00 기사입력 2019.02.18 06:00

댓글쓰기

SH공사의 서울리츠1호 신정3지구 이든채 조감도 /

SH공사의 서울리츠1호 신정3지구 이든채 조감도 /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SH공사(서울주택도시공사)가 리츠방식으로 재원을 마련해 공급한 임대주택을 처음으로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은평뉴타운 은뜨락 350가구와 신정3지구 이든채 499가구로 오는 3월 입주를 시작한다.


서울리츠1호는 주택도시기금과 SH공사가 2015년 청년층에게 공공임대주택 공급을 늘리기 위해 출자해 만들었다. SH공사 소유 부지를 30년 동안 장기임차해 청년주택을 건설·공급하기 때문에 전세값 상승, 월세전환 가속화 등 주거비 부담으로 고통 받고 있는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 2030세대에게 보다 안정적이고 저렴한 주택을 공급할 수 있다.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60~70%수준으로 저렴하다. 은평뉴타운 은뜨락은 전용면적 39~44㎡ 총 350가구로 보증금은 3633만~4896만원, 임대료는 29만~40만원이고 신정3지구 이든채는 전용면적 26~44㎡ 총 499가구로 보증금은 3197만~5406만원, 임대료는 20만~38만원이다.


북한산 자락에 위치한 은평뉴타운 은뜨락은 지하철 3호선 구파발역 등과 가깝고 인근에 학교 및 대형마트가 있어 대중교통 이용이 쉽다. 또 단지 내에 공공도서관이 있어 입주민 편익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신정3지구 이든채는 교통 접근성이 우수하고 단지 내에 양천구에서 운영 예정인 청년창업공간이 있어 인근 지역 예비창업자들 간 네트워크 구축 등 창업 아지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울리츠1호는 3월 입주물량 849가구 외에도 은평뉴타운 준주거지역에 이룸채(630가구·2019년 8월 입주 예정)와 강일2지구에 푸르내(119가구·2019년 3월 공급공고 예정)를 청년층에 공급할 예정이다.

SH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서울시민의 주거안정을 위해 서울리츠1호 뿐만 아니라 사회주택리츠, 토지지원리츠 등 다양한 형태의 리츠를 통해 재원을 마련해 서울시가 중점 추진 중인 임대주택 24만가구 공급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고 밝혔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