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생술집’ 김현수 “메이저리그 첫 홈런, 동료들이 무시” 이유 있었다

최종수정 2016.12.30 10:03 기사입력 2016.12.30 10:03

댓글쓰기

김현수가 메이저리그 첫 홈런 당시 에피소트를 들려주고 있다/사진 tvN '인생술집' 방송 캡처

김현수가 메이저리그 첫 홈런 당시 에피소트를 들려주고 있다/사진 tvN '인생술집'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최누리 인턴기자] 메이저리거 김현수가 가슴 짠한 메이저리그 적응기를 전했다.

29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김현수가 출연해 MC 신동엽, 탁재훈, 김준현과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현수는 미국 메이저리스에서 첫 홈런을 기록했을 당시의 에피소드를 들려줬다

김현수는 첫 홈런을 치던 당시를 떠올리며 “그런 모습을 한국에서 보고 갔기 때문에 대충 알고는 있었다. 그런데 막상 당하고 보니까 당황스러웠다”고 말했다. 메이저리그에서는 처음 홈런을 쳤을 땐 무시하는 문화가 있다.
그는 “내가 홈런을 치고 들어갔는데 다들 각자 일을 하고 있더라. 그래서 혼자 하이파이브 치는 흉내를 냈다. 꼭 몰래카메라 같았다"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어 “잠시후 다 같이 축하를 해줬다”며 반전 에피소드를 들려줬다.

최누리 인턴기자 asdwezx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