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첫딸 낳은 김유미는…배우 정우의 연상 아내

최종수정 2016.12.19 19:24 기사입력 2016.12.16 17:28

댓글쓰기

김유미, 정우

김유미, 정우


[아시아경제 최누리 인턴기자] 배우 김유미와 정우가 결혼 1년여 만에 딸을 출산한 가운데 김유미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김유미는 1979년생으로 정우보다 한 살 연상이다. 1999년 광고로 데뷔한 그는 2002년 안병기 감독의 ‘폰’으로 스크린에 데뷔, 강렬한 이미지를 남기며 충무로의 기대주로 떠올랐다.

이후 김유미는 ‘로망스’ ‘상도’ ‘위풍당당 그녀’ ‘경찰 특공대’ 등 다수의 드라마에도 출연해 자신의 영역을 구축해 왔다.

김유미와 정우는 2013년 영화 ‘붉은 가족’에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그러다가 그해 10월 공개 연애를 선언했고, 지난 1월 16일에 결혼식을 올렸다.

최누리 인턴기자 asdwezx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