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융보안원, 빅데이터 활성화 지원 체계 본격 가동

최종수정 2016.12.14 09:27 기사입력 2016.12.14 09: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금융보안원은 금융권의 빅데이터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한 종합(One-Stop) 지원 체계를 14일부터 본격 가동한다. 금융사, 핀테크기업 등이 쉽고 안전하게 개인정보를 비식별 조치하고 빅데이터 분석에 활용할 수 있도록 비식별 조치 전 과정에 필요한 시스템이다.

이에 따라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수행 역량이 부족한 중소금융회사, 핀테크기업 등이 금융보안원의 전용 솔루션을 이용해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후 빅데이터 분석·활용할 수 있다. 또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가이드라인의 평가 절차를 반영한 평가 지원 소프트웨어를 제공해 비식별 조치 적정성 평가를 지원한다. 더불어 기존 정보집합물 결합 시스템을 고도화해 대용량의 정보집합물 결합을 신속하게 처리하도록 했다. 비식별 데이터에 대한 보안관리도 강화했다. 금융회사 등에게 암호화 등을 수행하는 전용 소프트웨어도 제공해 금융보안원과 비식별 데이터를 안전하게 송·수신하고, 정보집합물 결합 등 업무 처리 후 관련 데이터 일체를 복구되지 않는 방식으로 완전삭제 한다.

허창언 금융보안원 원장은 “금융권이 개인정보 침해 위협을 최소화하면서 비식별 빅데이터를 활용해 금융 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신성장 동력을 발굴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고 필요한 역할·기능과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