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GM, 축구 유망주들에게 맨유 연수 기회 제공

최종수정 2016.12.11 09:13 기사입력 2016.12.11 09:13

댓글쓰기

지난 4월 인천시 교육청과 맺은 인천 지역 5개 고교 축구부 후원 협약의 일환
축구 트레이닝 및 영국 유명 축구 경기장 투어, 맨유 홈경기 참관

한국GM은 영국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의 공식 자동차 파트너로서 5명의 인천 지역 축구 꿈나무에게 영국 축구 연수 기회를 제공한다. 사진은 맨유 연수 프로그램에 초청된 5명의 인천지역 고등학교 축구부 학생들과 이일섭 한국GM 마케팅본부 전무가 쉐보레 올 뉴 말리부 앞에서 포즈를 취하는 장면.

한국GM은 영국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의 공식 자동차 파트너로서 5명의 인천 지역 축구 꿈나무에게 영국 축구 연수 기회를 제공한다. 사진은 맨유 연수 프로그램에 초청된 5명의 인천지역 고등학교 축구부 학생들과 이일섭 한국GM 마케팅본부 전무가 쉐보레 올 뉴 말리부 앞에서 포즈를 취하는 장면.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한국GM은 영국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이하 맨유)의 공식 자동차 파트너로서 5명의 인천 지역 축구 꿈나무에게 영국 축구 연수 기회를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맨유 축구 연수는 지난 4월 인천시 교육청과 맺은 인천 지역 5개 고등학교 축구부 후원 협약의 일환으로, 각 학교 당 1명씩 초청된 축구 꿈나무들은 이달 10일부터 14일까지 영국의 맨체스터와 런던 지역을 투어하며 축구에 대해 배우고 꿈을 키우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5명의 축구 꿈나무들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1938년부터 62년 간 맨유의 공식 훈련구장으로 사용됐던 '더 클리프'에서 맨유 축구교실(MUSS)을 포함, 부상관리, 영양섭취, 정신력 증진 훈련 등 다양한 축구 트레이닝을 받게 된다. 11일(현지 시간)에는 맨유 홈구장인 '올드 트레포트'에서 실제 경기도 관람하게 된다.

또한 잉글랜드 축구 국가 대표팀의 홈구장인 '웸블리 스타디움'을 비롯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 FC의 홈구장인 '에티하드 스타디움'과 아스날 FC의 홈구장인 '에미레이트 스타디움' 등 영국의 유명 축구 경기장 투어를 통해 잉글랜드 축구의 정수를 경험할 예정이다.

이일섭 한국GM 마케팅본부 전무는 "이번 기회를 통해 축구 꿈나무들이 자신들의 목표에 한걸음 더 다가설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을 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후원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와 지역 발전을 위한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국GM은 지난 4월 인천시 교육청과 지역사회 공동발전 협력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이에 따라 인천 지역 내 5개 고등학교 축구부에 축구 용품 및 장비 제공,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 경기 초청, 장학금 전달 등 연간 총 2000만원씩 총 1억원을1년간 지원하기로 한 바 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