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직장인 10명 중 6명 "연말 스트레스는 나 때문"

최종수정 2016.12.02 07:27 기사입력 2016.12.02 07:27

댓글쓰기

취업포털 커리어, 직장인 대상 설문조사 결과

성인 ADHD 증상/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성인 ADHD 증상/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직장인 10명 중 6명은 ‘나 자신’을 스트레스 유발자로 생각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취업포털 커리어(대표 강석린)는 최근 직장인 350명을 대상으로 ‘연말 스트레스’에 대해 조사한 결과, 응답자 63.2%가 ‘스트레스를 주는 사람이 있다면 누구인가’라는 질문에 ‘나 자신’이라고 답했다고 2일 밝혔다. 이어 ‘’직장 상사 또는 동료’ 15.8%, ‘부모님 또는 가족’ 10.5%, ‘친구’ 10.5% 순이었다.

‘연말이 되면 평소보다 더 많은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76%가 ‘그렇다’고 답했다. ‘그렇다’고 답한 응답자의 68.4%는 여성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스트레스를 더 많이 받는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연말에 스트레스를 더 받는 이유는 무엇인가(복수응답 가능)’에 대해 ‘한 해가 마무리됨에 따른 조급한 마음’이라는 의견이 29%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인사 평가 및 연봉 협상에 대한 걱정(18.4%)’, 금전적인 문제, 경제난(13.2%)’, ‘새해에 대한 준비 부족(13.2%)’, ‘나이와 결혼에 대한 압박감(10.5%)’, ‘잦은 술자리와 연말 모임(10.5%)’ 순이었다. 기타로는 ‘이직에 대한 불안감’이라는 의견도 있었다.

‘연말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본인만의 방법은 무엇인가’를 묻자 응답자의 36.8%가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며 긍정적인 마음을 갖는다’고 답했다. 다음으로는 ‘가족 또는 친구들과의 모임을 갖는다(31.6%)’는 의견이 차지했으며 ‘운동이나 취미 생활로 시간을 보낸다(21.1%)’, ‘종교 활동으로 마음의 안정을 찾는다(10.5%)’ 순이었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