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韓 제41차 세계유산위원회 부의장국으로 선출

최종수정 2016.10.27 16:34 기사입력 2016.10.27 15: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제40차 세계유산위원회 속개회의에서 우리나라가 내년 열리는 제41차 세계유산위원회 부의장국으로 선출됐다.

세계유산위원회 부의장국은 다섯 개 지역 그룹별로 한 나라씩 선출되는데, 우리나라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그룹을 대표하게 된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2007~2008년 제32차 세계유산위원회에 이어 이번에 다시 부의장국을 맡게 되었다. 유럽과 북미에서는 포르투갈, 중남미에서는 페루, 아랍에서는 쿠웨이트, 아프리카에서는 앙골라가 선출됐다.

이번 속개회의에서는 국가별 세계유산 신청 건수를 연 1건으로 제한하는 것으로 세계유산협약 운영지침이 일부 개정된 것이 주목된다. 이번 개정으로 2018년 2월2일부터는 세계유산 연간 총 심사 건수가 현 45건에서 35건으로 축소되고, 국가별 세계유산 신청은 자연유산이나 문화경관을 신청할 경우 총 2건까지 신청을 허용하던 것에서 유형에 상관없이 오직 1건으로 제한됐다. 이로써 앞으로 세계유산 등재를 둘러싼 국내외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우리나라는 1988년 '세계 문화유산 및 자연유산 보호에 관한 협약'(통칭 세계유산협약) 가입 이후, 현재까지 모두 12건의 세계유산을 등재했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