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프린팅솔루션사업부 분할 승인 (상보)

최종수정 2016.10.27 10:41 기사입력 2016.10.27 10: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삼성전자 가 프린팅솔루션사업부를 분할하기로 결정했다.

삼성전자는 27일 주주총회에서 제1호 의안 '프린팅솔루션사업부 분할계획서 승인의 건'을 특별한 이의없이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삼성전자는 11월 1일자로 프린팅솔루션 사업부를 분할해 자회사를 신설하는 절차를 거쳐, 1년 이내에 지분 100%와 해외자산을 프린팅 분야 세계 1위 기업인 미국 HPI에 매각할 예정이다.

이번 매각 결정으로 삼성전자는 선제적 사업조정을 통해 핵심사업 중심으로 역량을 집중하고, HPI는 세계 1위 프린터 업체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은 프린팅솔루션 사업 분할 안건에 대해 "그 동안 핵심사업 역량 강화를 위해 잘할 수 있는 사업에 집중해 경쟁력을 극대화하는 사업조정을 지속 추진해 왔으며, 이번 매각 결정도 같은 목적"이라며 "앞으로도 사업구조를 더욱 경쟁력 있게 유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