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월드타워, 한가위 맞아 건설 근로자 3500명에 선물

최종수정 2016.09.12 09:08 기사입력 2016.09.12 09:08

댓글쓰기

박현철 롯데물산 사업총괄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이 한가위 선물을 근로자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박현철 롯데물산 사업총괄본부장(왼쪽에서 두번째)이 한가위 선물을 근로자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초고층 건설 현장사람들의 숨결 담은 리얼스토리 영상 제작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롯데월드타워가 한가위를 맞아 12일 근로자들과 추석선물을 나누고 건설근로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리얼스토리 영상을 만들어 선보였다.
롯데물산과 롯데건설 임직원들은 출근하는 현장 근로자 3500여명 모두에게 생활용품 선물세트를 건넸다. 또한 2010년 11월 건축허가를 취득해 착공한 후 약 6년에 걸친 대공사를 진행해 온 근로자들의 노고를 기록에 남기기 위해, 리얼스토리 영상 ‘초고층을 짓는 사람들’도 발표했다.

초고층을 짓는 사람들 리얼스토리 영상은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의 주제가 ‘렛잇고(Let it go)’를 불러 국내에 잘 알려진 미국 여가수 ‘데미 로바토’의 ‘초고층빌딩(Skyscraper)’을 배경음악으로 사용, 많은 어려움을 극복하고 각자의 자리에서 묵묵히 최선을 다한 근로자들과 임직원들에게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제작됐다.

뮤직비디오 형태의 영상에는 국내 최대 64t급 규모 타워크레인 해체작업, 500m 상공에서의 작업 등 초고층 현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의 생생한 모습이 담겨있으며, 드론을 통해 촬영한 롯데월드타워의 전경과 함께 어우러진 한강의 모습도 볼 수 있다.
롯데월드타워 최상층부 랜턴구간에서 근무하는 김병현 GS네오텍 전기기사는 “하늘에서 촬영한 완성된 타워의 모습을 보니 무척 뿌듯하고 신기하다”며 “작업할 때에는 바빠서 놓치고 지나갔던 일들을 영상으로 다시 보니 감회가 새롭다”고 말했다.

이번 리얼스토리 영상 ‘초고층을 짓는 사람들’은 국내 최초로 건설근로자와 가족들을 위해 펼쳐지는 ‘롯데월드타워 작은 영웅들의 땀과 열정에 보내는 음악회’에서 콘서트용으,로 편집해 상영되며, 이후 롯데월드타워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페이지를 통해 일반에 공개할 예정이다.

오는 21일 롯데콘서트홀에서 열리는 ‘롯데월드타워 작은 영웅들의 땀과 열정에 보내는 음악회’는 롯데가 건설 근로자들과 가족들 1800여명을 초대해 그동안의 노고와 열정, 그들을 뒷받침해 준 가족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기획됐다.

박현철 롯데물산 사업총괄본부장은 “누구도 가보지 못한 길을 먼저 걸으며 우리나라 건설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는 근로자들이 고맙고 자랑스럽다”며, “가족들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시길 바라며, 완공 때까지 최선을 다해서 새로운 역사의 주인공이 되자”라고 격려했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